알고 있어야 할 8가지 실내용 식물

29 1월, 2019
실내에서 얼마나 다양한 식물을 키울 수 있는지 생각해 본 적이 있나요? 여기에서 훌륭한 실내용 식물에 대해 알아보세요.

이제 더는 식물을 즐기기에 테라스나 정원이 있어야만 하는 것은 아닙니다.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실내용 식물이 있습니다. 손이 많이 가지 않는 식물도 많으니, 식물을 돌볼 시간이 없다는 말은 핑계겠죠?

각각의 식물의 종류에 따라 필요한 공간과 자랄 공간이 필요하므로 공간에 알맞은 크기의 식물을 고르는 것이 필요합니다.

집안에 남는 공간이 있다면, 작은 정원을 만들 수도 있습니다. 또 다른 옵션으로는 계단 아래와 같은 공간을 활용할 수도 있겠네요.

이번 글에서는 실내용 식물이 주는 장점과 집에서 시도할 수 있는 8가지 훌륭한 실내용 식물을 소개하겠습니다.

 실내용 식물 활용의 장점

실내용 식물이 가져다주는 가장 기본적인 장점으로는:

  • 실내의 산소량 증가와 이산화탄소 흡수입니다. 이 과정은 광합성으로 알려져 있고 밤에 일어납니다. 그러므로, 식물이 있으면 실내 공기의 질이 높아질 것입니다.
  • 공기에 습도를 더해줍니다. 이는 공기를 맑게 하고 피부를 촉촉하게 합니다.
  • 활력을 증진합니다.

꽃은 평범한 인류에게 위안을 주기 위해 존재하는 듯하다

– 존 러스킨-

  • 식물은 스트레스를 완화합니다. 이 말은, 좀 더 편안한 환경을 만드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 선인장 같은 종류의 식물은 전자파를 흡수합니다. 이것은 수면의 변화를 유발하거나, 불안 또는 두통을 일으키는 전자파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에 도움이 됩니다.
  • 실내 장식에 독특함을 주거나 색을 더합니다.
  • 공기에 산뜻함과 향기를 더합니다. 식물은 향기 양초나 방향제의 좋은 대체가 됩니다.

몇 가지 실내용 식물 특징

실내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실내용 식물의 예를 들겠습니다. 이 식물들은 특히 외관이 아름답습니다. 대부분 식물이 물을 덜 주는 것이 너무 많이 주는 것보다 좋습니다. 앞으로 다루겠지만, 식물을 보살피는 것은 그리 복잡하지 않습니다.

무화과

무화과는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실내용 식물입니다. 한 종에도 수백 개의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무화과는 고온의 환경에서도 잘 적응하여 물을 많이 줄 필요가 없습니다. 일주일에 몇 번이면 충분합니다.

무화과는 실내용 식물의 좋은 예

아이비

식물 아주 강한 종류입니다. 빛이 많이 필요하지만, 직사광선에 바로 놓아서는 안 됩니다. 커튼을 이용하여 햇빛을 줄일 수 있습니다.

참고: 물을 주는 간격 사이에 흙 위쪽이 마를 수 있도록 합니다.

분재

모든 종류의 식물이 실내에 적합한 것은 아닙니다. 이 종류는 같은 크기로 유지될 수 있게 개종한 작은 나무나 관목입니다.

크기 변화도 없고 자라지도 않기 때문에, 식물의 나이는 알기 힘듭니다.

분재를 키우기에 적합한 장소는 자연광은 많으면서 바람이 불지 않는 공간입니다. 흙이나 혼합 비료를 바꿔주기 위해 2년에 한 번 정도 분갈이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선인장

선인장은 야외식물이기는 하지만, 실내에서도 문제없이 자랍니다. 이들은 환경에 쉽게 적응합니다.

이들은 강인하고 물도 거의 필요하지 않습니다. 겨울에는 실내에서 히터를 켜기 때문에 공기 중의 습도가 낮아, 물이 좀 더 필요할 수 있습니다.

선인장도 좋은 실내용 식물

물 빠짐을 쉽게 하도록 화분 바닥에 구멍을 뚫는 것을 권장합니다. 두 종류의 선인장이 있는데, 하나는 사막 선인장이고 나머지는 열대 선인장입니다. 두 종류 모두 아름다운 꽃을 피웁니다.

과일 샐러드 식물 (몬스테라 델리시오사)

이 식물은 보통의 빛과 물이 필요합니다. 이 종류는 건조한 기후를 비교적 잘 견디지만, 자주 가볍게 물을 뿌려주는 것이 좋습니다. 매우 아름다운 종입니다.

다른 실내용 식물: 다육식물

보통, 이 식물은 물을 저장한 통통한 잎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줄기에도 물을 저장하죠). 이 종의 대부분은 직사광선에 얼마간 있어야 합니다.

가장 잘 알려진 다육식물로는:

알로에

치유력이 있는 속성과 함께 거의 돌볼 필요도 없습니다. 너무 춥거나 습기가 많은 곳에 둬서는 안 됩니다. 을 주지 않아도 오래 간다는 사실을 기억하세요.

잎 가장자리에 튀어나온 가시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산세베리아 (일명 시어머니의 혀)

이 식물은 아주 강인하면서 특별히 돌볼 필요도 없습니다. 주변 환경에 잘 적응합니다. 아주 적은 양의 빛과 물이 필요합니다.

산세베리아 역시 좋은 실내용 식물

멕시코 보석 (에케베리아 엘레건)

이 종류는 작은 크기를 유지합니다. 옅은 초록색과 파란색 사이의 생생한 잎은 단단한 장미 모양을 만듭니다. 습도가 높은 환경에서는 잘 자라지 못합니다.

아주 중요하면서도 알아두면 좋은 상식 – 오염을 잘 견딥니다.

그러면 실내용 식물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한 번 시도해 보는 게 어떨까요? 집안을 꾸미고 다양한 색으로 채워보세요. 또한, 앞서 언급한 대로 식물은 우리의 웰빙에 도움을 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