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장을 꾸미는 법을 배워보자

별장을 훌륭한 휴양지로 만들어 보자!
별장을 꾸미는 법을 배워보자

마지막 업데이트: 27 2월, 2021

완벽한 휴가를 위해서는 완벽한 별장이 꼭 필요하다. 오늘의 글에서 자신의 별장을 가장 편안하고 완벽한 공간으로 꾸미는 방법에 관해 알아보려 한다!

보통 해변, 도시 외곽, 다른 지역으로 휴가를 떠나곤 한다. 하지만, 오늘의 글을 읽고 나만을 위한 완벽한 별장을 꾸며보자.

별장이 집이 아니라고 해서, 집처럼 편안하지 말라는 법은 없다. 바쁜 삶에서 잠시 벗어나 쉴 수 있는 피난처가 되어 줄 별장은 신경을 써서 꾸며야 한다.

별장은 언제 가더라도 항상 편안한 공간을 제공해야 한다. 그러므로 나의 개성이 녹아 있는 멋지고 아늑한 공간을 꾸며보자. 자신과 가족이 편하게 지낼 수 있도록 꾸며야 한다.

별장을 꾸미는 법: 빌리지 하우스

별장을 꾸미는 법: 빌리지 하우스

여름 휴가를 떠나기에 가장 적절한 곳은 바로 빌리지 하우스다. 빌리지 하우스는 지어진 지 오래돼, 리모델링이 필요할 상황도 있다.

이 기회를 통해 별장을 자신에게 적합하게 꾸며보는 건 어떨까?

리모델링을 하지 않고도 기존의 형태를 유지하며 인테리어를 바꿀 방법은 다양하다.

인테리어를 바꾸기 전, 청소를 깔끔히 해놓자. 그 후 인테리어 스타일을 정하고, 결정한 바에 따라 공간을 잘 꾸민다.

이때 오래된 가구를 활용하여 빈티지한 느낌을 주는 것도 좋다.

빌리지 하우스에서 보내는 휴가는 에너지를 재충전하는 데 효과적이다.

해변가의 별장을 꾸미는 법

해변가의 별장을 꾸미는 법

별장 하면 ‘비치 하우스’를 빼놓을 수 없다.

보통 바닷가와는 거리가 먼 곳에 삶의 터전을 잡는 이들이 많아 해변 근처의 별장은 가장 사랑받는 옵션이다.

많은 이가 여름을 해변의 별장에서 보내곤 한다.

바다는 몸과 마음에 모두 에너지를 불어넣는 느낌을 준다.

아래에서 해변의 별장을 꾸미는 4가지 방법을 살펴보도록 하자.

  1. 해변 별장 또는 비치 하우스는 머무는 기간이 짧아도, 튼튼한 바닥을 유지해야 한다. 예산을 크게 책정하고 싶지 않다면 래미네이트 소재의 세공 마루와 콘크리트판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2. 소파, 의자 등의 가구는 비싼 제품을 선택하지 않아도 된다. 편안함을 우선으로 선택하자.
  3. 화장실, 주방은 기능을 우선시하여 꾸미도록 하자. 굳이 비싼 소재나 제품을 사용하지 않아도 된다. 하지만 공간을 실용적으로 꾸며야 한다.
  4. 하지만 침실은 예산을 높게 책정하여 꾸며도 좋다. 고급 매트리스, 쾌적한 색상의 벽 등을 선택하여 아늑한 공간으로 만들어 보자.

다른 도시에 있는 별장을 꾸미는 법

다른 도시에 있는 별장을 꾸미는 법

다른 도시에 별장이 있다면 일반 집처럼 인테리어를 꾸미는 것도 좋은 아이디어다.

하지만 원래 머무는 집과는 다른 스타일로 꾸미는 것을 추천한다.

과감한 가구 선택이나, 혁신적인 디자인 등을 활용하여 색다르게 꾸며보는 것이 어떨까?

다른 도시에 있는 별장을 꾸미는 것이란 색다른 공간을 만드는 것이다.

바쁜 삶에서 벗어나 휴식하기

바쁜 삶에서 벗어나 휴식하기

휴가는 바쁜 삶에서 벗어나는 것이다. 직장에서 벗어나는 것도 좋지만, 평소 주변 환경에서 벗어나는 것도 중요하다.

그러므로 자신이 원하는 완벽한 휴가지를 가지기 위해 별장을 소유하는 것이 좋다.

즉, 별장을 아늑한 공간으로 만들어야 한다. 별장은 잠시라도 바쁜 삶을 잊을 수 있도록 쾌적하고 편안한 공간을 제공해주는 역할을 한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새 페인트로 욕실 타일에 변화를 줘보자
Decor TipsRead it in Decor Tips
새 페인트로 욕실 타일에 변화를 줘보자

은행 통장을 깨서 진행해야 하는 전체 홈 프로젝트를 시작할 필요는 없다. 그 대신, 욕실 타일에 페인트로 활기를 불어넣어줄 수있다. 오늘의 글에서는 페인트 칠로 하는 간단한 홈 인테리어 프로젝트 방법을 알아보려 한다.



  • Iglesias, Mara: Decoración fácil y económica: secretos para renovar tu casa con poco dinero, Buenos Aire, Lea, 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