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락조 꽃: 새로운 꽃무늬 트렌드

극락조 꽃이라는 식물에 대해 들어보았는가? 바로 인테리어 디자인의 최신 유행 꽃무늬 트렌드이다. 이 트렌드의 매력을 알아보고 집에 적용해보자.
극락조 꽃: 새로운 꽃무늬 트렌드

마지막 업데이트: 05 4월, 2021

최근 트렌드는 식물을 데코 아이템으로 활용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공간에 몇 가지 색상과 생생함을 불러올 수 있을 뿐 아니라, 분위기를 정돈하고 에너지의 균형을 맞출 수 있다. 오늘 데코 마니아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가장 아름다운 꽃 중 하나인 극락조 꽃에 관해 알아보려 한다.

극락조는 열대 식물로 특유의 화려한 색상으로 꽃 센터 피스 장식이 되고, 아름다운 실내용 화초의 기능도 한다. 지금부터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극락조 꽃: 정보

극락조 꽃 이미지

이 식물군의 정확한 학명은 스트렐리치아이다. 하지만 그 명칭보다는 극락조 꽃으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이 밝은 오렌지색의 꽃을 보면 새의 머리 같다고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최근, 이 창 모양의 잎을 가진 진녹색 식물의 인기가 증가하고 있다. 모든 실내장식가는 이 크고 우거진 야자수 잎을  탐내고 있다. 그러므로 알아두면 좋을 것이다.

어디서 왔는가?

극락조 꽃은 초본 식물로 남아프리카에서 왔다. 상상하는 것과는 달리 관리가 꽤 쉽다. 식물 재배를 잘 못 하는 사람들도 쉽게 관리할 수 있어 데코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제대로 관리하면 6, 1/2 피트까지 자랄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두어, 어디에 둘지 꼼꼼하게 생각해봐야 한다.

극락조 꽃: 기본 관리

정원에서 키울 수도 있고, 실내에서 키울 수도 있다. 비록 특히 연약하다거나 하지는 않지만, 몇몇 특별한 부분은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극락조 꽃을 관리할 때 어떤 부분을 주의해야 할지 알아보자.

급수

열대 식물이기 때문에 지속적인 물 공급이 필요하다. 결과적으로 습기를 항상 유지해야 한다. 토양에 관심을 두고 물을 지나치게 주지 않도록 해야 한다(물을 지나치게 주지 않는 방법에 대해서는 이 글을 읽어보기 바란다). 하지만, 반대로 토양이 너무 말라도 안 된다. 여름에는 24 또는 48시간마다, 겨울에는 72시간마다 급수해야 한다.

오렌지색 극락조 꽃 이미지

햇빛 및 온도

극락조 꽃의 싱그러움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햇빛이 잘 드는 곳에 두어야 한다. 밝은 간접 일조가 드는 곳에 두는 것이 좋다.

따뜻한 곳에서 왔기 때문에 저온에 약하므로 기온이 겨울에 기온이 41°F 이하로 내려가는 곳에 거주한다면, 추위로부터 식물을 잘 보호해야 한다. 이상적인 기온은 53ºF에서 77ºF 사이이다.

해충 및 질병

다른 환경에서 자란 열대 종은 습기가 많은 환경에서 자라는 벌레와 곰팡이에 민감할 수 있다. 특히 이 종은 다음의 해충 및 질병을 갖고 있을 수 있다.

  • 벚나무깍지벌레
  • 진드기
  • 진딧물
  • 회색 곰팡이
  • 위조병

극락조 꽃이 아프지 않게 관리하려면 다음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 관다발 곰팡이가 자랄 수 있으니, 토양을 너무 축축하게 유지하지 말기.
  • 봄과 여름에 진딧물, 진드기, 벚나무깍지벌레 등이 나올 수 있다. 물과 비누 몇 방울로 며칠 내에 제거할 수 있다.
  • 화분이나 받침대의 고인 물로 인해 뿌리 질식이 일어날 수 있다. 처음의 푸른 빛을 잃고 있다면 이 질병을 의심하도록 하자.

집에 이 극락조 꽃을 두고 싶다면 푸른 잎을 잘 유지할 수 있도록 햇빛이 잘 드는 곳을 찾자. Home Depot (홈디포)에서 극락조 꽃을 고를 수 있다.

그리고 꽃이 만개하면 다채로운 색상과 독창성을 즐기도록 하자. 하지만, 집의 다른 데코 색상과 잘 맞는지 먼저 확인해야 한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미니멀리스트와 현대 디자인 사이의 관계
Decor TipsRead it in Decor Tips
미니멀리스트와 현대 디자인 사이의 관계

최근 홈 데코 분야에서 특유의 독창성, 가능성, 현대적 개성 덕분에 이 두 스타일이 매우 인기를 얻고 있다. 오늘의 글에서는 미니멀리스트와 현대 디자인 사이의 관계 등을 알아보려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방들의 개성을 통일해서 지속 가능하고 아늑한 스타일을 만들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