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집 정원에서 직접 딸기 키우기

30 6월, 2020
내 집에서 직접 딸기를 키워보고 싶은가? 딸기 키우기는 예상외로 아주 쉽다. 한번 배워 보자. 필요한 것은 해가 잘 드는 곳과 적당한 수로만 있으면 된다.
 

집에서 딸기 키우기에 대한 모든 걸 배우려면 오늘의 글을 계속 읽어보길 권한다. 딸기를 기르는 과정은 의외로 빠르고 간단하다. 딱히 어려움이나 문제를 겪을 일은 없을 것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적절하게 물을 주는 것뿐이다.

매일매일 사람들은 더 건강한 식단을 위해 음식 재료를 직접 기르기로 선택한다. 직접 기르는 것은 또한 매우 경제적인 방법이기도 하다. 또한 더 친환경적으로 살고 싶은 사람에게 딱 좋은 아이디어이다. 그렇기 때문에 많은 사람은 자신의 집에 직접 도시 정원이나 미니 가든을 만드는 데 시간을 투자한다. 우리도 그렇게 해보자!

오늘의 글에서는 집에서 딸기를 기를 때 알아야 할 가장 중요한 점들을 알려 줄 것이다. 각자의 정원을 멋지게 가꾸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

딸기를 심을 때 모종을 사용할까, 씨를 사용할까?

가장 먼저 알아야 할 것은 딸기를 심기가 상당히 쉽다는 것이다. 버섯이나 방울토마토 같은 음식을 심는 것과 마찬가지로 그다지 어렵지 않다. 집에서 딸기를 기르기로 했다면, 이렇게 자문해 볼 필요가 있다: 모종을 사용할까, 씨앗을 사용할까?

정원 가꾸기 초보자라면 모종으로 시작하는 것이 가장 좋다. 이 과정이 더 빠르고 쉽기 때문이다. 일단 모종을 산 후에 재배에 사용하기 원하는 화분에 옮겨심기만 하면 된다.

시장에서 딸기 재배를 위한 특정한 화분을 찾을 수 있지만, 일반 화분을 사용해도 문제없다. 딸기를 위해 특별히 만들어지지 않은 화분이라 해도 딸기 수확량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게다가 이런 모종을 사는 것은 매우 쉽다. 보육원이나 정원 가꾸기를 전문으로 하는 어느 가게에서나 찾을 수 있다. 또한 매우 저렴하고 평균 1,300원 미만으로 구매할 수 있다.

반대로 씨앗을 심기로 했다면 이 과정은 돈을 조금 더 써야 한다. 하지만 여전히 선택 가능한 방법이다.

딸기 기르기

씨뿌리기

우선 딸기를 심기 좋은 시기가 일 년 중 언제인지 알아야 한다. 이상적인 시기는 늦겨울이나 초봄처럼 낮이 길어지고 기온이 서서히 상승하는 때이다.

그리고 햇볕을 많이 쬐는 곳에 딸기를 심어야 한다. 그렇게 하면 딸기를 해충이나 질병 없이 건강하게 기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딸기가 심겨 있는 부분이 너무 노출된 장소면 안 된다. 강풍이나 비와 같은 요인들로부터 보호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화분에 심고 그 화분을 창문 선반이나 발코니 바닥에 놓을 수 있다. 물론 한쪽에 벽이 있으면 이따금 화분을 돌려서 모든 쪽이 동일한 양의 햇빛을 받도록 해주는 게 좋다.

 

만약 미니 가든이 있다면 딸기를 거기 심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딸기가 심어져 있는 흙

딸기밭을 위한 흙을 고를 땐 어느 정도 산성이 있어야 한다.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퇴비나 비료를 첨가할 수 있다. 씨앗이나 모종을 샀던 보육원이나 정원 가게에서 쉽게 살 수 있다. 심지어 온라인에서도 찾을 수 있다. 비료를 사용하면 딸기 생산률을 높여준다.

이제 드디어 심기 시작하면 각 식물 사이에 약 20~30cm를 간격을 두는 것을 기억하자. 하지만 개별적인 화분을 사용했는지 혹은 더 큰 화분을 사용하기로 선택했는지에 따라 약간 다를 것이다. 화분이 작든 크든 항상 식물 사이에 간격을 두어야 한다. 화분이 꽉 차서 비좁으면 식물은 충분한 햇빛을 받지 못하고 죽게 된다.

집에서 딸기 기르기

내 집 정원에서 직접 딸기 키우기: 물 주기

딸기에 자주 물을 주는 것이 중요하다. 흙은 항상 촉촉한 상태를 유지해야 하지만 물을 지나치게 줘서는 안 된다.

따라서 배수를 잘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식물이 물에 잠기면 썩기 때문에 다른 곳에 옮겨 심지 않으면 결국 죽고 말 것이다.

물이 넘치지 않도록 점적 관수를 설치하는 것을 권장한다.

딸기를 심은 후에 하는 것뿐만 아니라 이전에도 관개하는 것이 중요하다. 모종을 옮기기 이전에 이미 흙을 촉촉하게 적셔 놓아야 한다. 식물의 뿌리를 충분히 적시는 것도 중요하다. 그렇게 하면 딸기 모종을 옮겨 심는 것은 식은 죽 먹기이다.

딸기
 

내 집 정원에서 직접 딸기 키우기: 결론

오늘의 글이 유용한 정보를 제공했길 바란다.  마지막으로 상기ㅎ하고 싶은 것은 딸기가 적절하게 자라려면 기본적인 보살핌을 주어야 한다는 것이다. 딸기 재배는 쉽다는 것을 기억하자. 바닥에 두는 일반 화분만 있으면 심을 수 있고 큰 밭이나 거대한 과수원이 필요하지 않다.

또한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디게 자라기 때문에 약 2년마다 다시 심어야 한다. 재배가 끝나면 이미 기른 딸기의 씨앗을 사용하는 것은 추천하지 않는다. 모종이나 새 씨앗을 사는 것이 좋다.

마지막으로 제안하고 싶은 것은 딸기가 썩거나 곤충으로 인해 손상되지 않도록 높은 곳에 보관하는 것이다. 꼭 명심해야 할 부분이다. 또한 딸기는 빨리 상하기 때문에 익는 즉시 먹어야 한다는 것을 기억하자. 이제 집에서 딸기를 기르는 방법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을 알게 되었다!